2021.10.13 (수)

  • 맑음동두천 23.3℃
  • 흐림강릉 19.3℃
  • 맑음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4.4℃
  • 흐림대구 20.6℃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2.3℃
  • 흐림고창 23.7℃
  • 제주 22.1℃
  • 맑음강화 22.3℃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22.9℃
  • 구름많음강진군 24.6℃
  • 흐림경주시 20.9℃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고령군

고령군, “삶의 만족도 1위, 대한민국 대표 행복도시 대가야 고령 실현!”

농산물 유통·가공시설 확충으로 도약하는 고령군 농업

URL복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고령군이 농가 소득 증대와 농업인 복지 증진을 위해 끊임없이 소통하고 다양한 농업정책 발굴로 “삶의 만족도 1위, 대한민국 대표 행복도시 대가야 고령” 만들기에 일조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고령군은 인구의 절반에 가까운 인구가 농가 인구로 고령군의 근간은 농업에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고령군은 기후가 온난하고 타 지역에 비해 자연재해가 거의 없고, 가야산 맑은 물과 낙동강변의 비옥한 토양이라는 천혜의 자연환경이 있어 농업이 발달했다. 아울러 고품질 농산물 생산을 위한 행정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딸기, 수박, 메론, 참외, 감자, 옥미 등 다양한 지역특화품목이 육성되어 왔다.

 

 

고령딸기는 40여년의 재배역사와 기술을 자랑하며, 맛과 향이 뛰어나 전국 대형 농산물유통에 납품되고 있다. 우곡그린수박은 당도가 높고 육질이 아삭아삭하여 전국 최고의 품질로 인정받고 있다.

 

성산메론은 전국 최대의 무넷트메론 집산지로 파파야, 양구, 홈런 등 다양한 품종이 재배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신품종인 하미과 생산이 증가하고 있다.

 

고령참외는 외형이 깔끔하고 과육이 단단하여 인기가 많다. 개진감자는 알이 굵고, 색깔이 희며, 분이 많아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고령옥미는 2009년 경북 최우수 브랜드로 선정되고 품질관리를 철저히 하여 금년까지 꾸준히 경북 6대 우수브랜드 쌀로 선정되고 있으며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2018년 청와대에 납품하여 옛진상미를 재현했다.

 

또한 고령군은 이상기후와 농업인구 고령화 대책의 일환으로 스프링클러, 보온 부직포, 노동력 절감을 위한 농기계, 인력지원센터 운영 등 지원 등 새소득 작목 육성 효과로 최근 5년 사이 양파·마늘의 재배면적이 2배 이상 증가했다.

 

특히 생산시설 현대화 등으로 다양한 품목의 생산기반이 조성되어 있어 유통·가공시설을 확충하고 6차산업과 연계하여 산지 수급조절능력을 갖추고, 농산물 상품화와 부가가치 창출기능을 더하면서 고령군 농업이 한 단계 도약하고 있음을 실감케 했다.

 

 

최근 지역의 주요 농업소득원이 된 양파·마늘은 홍수출하기 가격안정이 주요 과제로 부상하면서 양파·마늘 유통시설을 확충하고 계약재배로 수급을 안정화하고 있다.

 

농가형 저온저장고, 농협별 선별·저장시설이나 깐마늘 가공시설을 지원하고, 2021년에는 고령군농산물산지유통센터 내 양파 저온저장고 및 캐노피 시설을 1,683㎡ 설치하여 최대 1,600톤을 저장할 수 있어 양파 수급조절기능을 할 수 있게 됐다. 2022년에는 양파 선별시설을 설치하여 상품성을 높여 고령양파 인지도를 제고할 계획이다.

 

고령군 농산물은 고령군농산물산지유통센터를 중심으로 각 지역농협 유통시설을 계열화 하여 유통·마케팅을 추진하고 있다. 고령군농산물산지유통센터는 2009년 준공되어 노후된 시설에 대한 보완 및 현대화가 필요한 시점이다. 2022년 농산물산지유통센터 지원사업으로 디지털화·자동화된 최첨단 설비 및 스마트 시스템을 도입하여 지역 농산물의 유통 활성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가공산업을 육성하고 6차산업과 연계하여 고부가가치를 창출하여 농가소득을 높일 계획이다.

 

 

고령군은 딸기 주산지로 쌍림농협 농산물가공센터를 고령군 딸기 가공의 핵심시설로 육성하여 딸기 연장재배 및 가공용 딸기 농가 수취가격 상승으로 딸기 재배농가의 소득 향상에도 이바지했다.

 

올해에는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 지원사업 등으로 시설을 보완하여 딸기 가공품의 판로를 확대하고, 지역 내 딸기 1차 생산 - 2차 제조가공 – 3차 관광·유통 등을 연계하는 고령딸기 농촌융복합산업 네트워크 구축사업으로 고령딸기 명성을 높이고 고부가가치 창출도 꾀하고 있다.

 

곽용환 군수는 “앞으로 농산물 산지유통분야의 자동화, 디지털화, 품질혁신 등 유통환경 변화에 대응하여 고령군 농산물산지유통센터를 스마트한 물류센터로 개선할 계획이며, 선별·상품화 등 패커 기능과 거점 물류기지 역할을 부여하여 소비지 시장대응력을 제고하고, 농촌·농업의 부가가치를 증대시켜 나가겠다.”고 전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