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7 (화)

  • 구름조금동두천 31.5℃
  • 구름조금강릉 30.2℃
  • 구름조금서울 33.3℃
  • 맑음대전 33.9℃
  • 맑음대구 31.2℃
  • 구름조금울산 28.4℃
  • 맑음광주 32.0℃
  • 맑음부산 28.9℃
  • 구름조금고창 32.2℃
  • 구름많음제주 31.1℃
  • 구름많음강화 30.8℃
  • 맑음보은 32.2℃
  • 구름조금금산 32.3℃
  • 맑음강진군 31.2℃
  • 맑음경주시 29.4℃
  • 구름많음거제 28.6℃
기상청 제공

사회

남부지방산림청, 울진 금강소나무림 기능증진 소통의 장 열어

울진국유림관리소, 소광리 금강소나무 군락지에서 전문가 초청 현장토론회 개최

URL복사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남부지방산림청 울진국유림관리소(소장 전상우)는 울진 금강소나무림 기능증진을 위해 6월 17일 울진군 금강송면 소광리 일원 국유림에서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 기능증진사업 추진을 위한 현장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현장토론회에는 남부지방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산림기술사 등 산림분야 전문가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우리나라 최대 금강소나무 군락지인 소광리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에서 기능증진사업의 품질향상과 사후 관리방안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울진국유림관리소 관계자에 따르면 최근 10여 년 간 잦은 이상고온 및 건조일수 증가 등에 따라 금강소나무 서식환경이 점차 위협받고 있다. 이와 관련된 학계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금강소나무림의 기후변화 적응을 돕기 위한 사업이라고 했다.

 

아울러 울진국유림관리소는 이번 사업 시행에 따른 금강소나무림 서식환경 변화와 생육상황에 대해 향후 10년간 국립산림과학원과 공동으로 모니터링해 나갈 방침이다.

 

전상우 울진국유림관리소장은 “장기적인 금강소나무 서식 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하여 다양한 기후변화 적응사업 및 모니터링 등을 통해 울진 금강소나무 군락지 보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