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3 (화)

  • 구름조금동두천 32.7℃
  • 구름조금강릉 26.8℃
  • 구름많음서울 35.2℃
  • 구름많음대전 32.7℃
  • 구름조금대구 33.7℃
  • 맑음울산 32.2℃
  • 구름많음광주 32.8℃
  • 맑음부산 34.8℃
  • 구름많음고창 ℃
  • 구름조금제주 30.2℃
  • 구름많음강화 32.1℃
  • 구름조금보은 33.7℃
  • 구름조금금산 34.9℃
  • 구름조금강진군 32.4℃
  • 구름조금경주시 32.2℃
  • 맑음거제 34.5℃
기상청 제공

안동시

안동시, 탈춤 축제 참여 외국공연단 의료지원 체계 구축

(재)안동축제관광재단, 안동의료원과 외국공연단 의료지원 업무협약 체결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안동시는 재)안동축제관광재단과 안동의료원은 8월 13일 오전 안동시청 소통실에서 2019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에 참가하는 외국공연단의 건강증진과 의료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는 이윤식 경상북도 안동의료원장과 권영세 (재)안동축제관광재단 이사장(안동시장)이 참석해 탈춤 축제 공연을 위해 안동을 찾는 300여 명의 외국공연단의 의료지원과 지역문화 발전과 공공의료 발전을 위해 함께 힘쓰기로 약속했다.

 

 

안동시에 따르면 올해 탈춤 축제에는 콜롬비아, 볼리비아, 이스라엘, 러시아, 라트비아 등 12개국 13개 단체가 참여하며, 안동의료원은 이들 공연단에 국가별 구급 가방 지원과 함께 의료 지원활동에도 나설 계획이다.

 

(재)안동축제관광재단은 외국인 공연단과 함께 ‘찾아가는 공연’을 펼치며, 축제장을 찾지 못하는 환자들도 신명 나는 축제 분위기를 느끼도록 할 방침이다.

 

안동시는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2022년까지 외국인공연단 의료지원을 계속할 예정이다. 매년 새로운 구급 가방을 지원하는 등 외국공연단이 안정적으로 공연을 펼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해 나갈 방침”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