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9 (화)

  • 구름많음동두천 27.9℃
  • 구름많음강릉 22.9℃
  • 구름많음서울 29.5℃
  • 구름많음대전 28.7℃
  • 흐림대구 23.4℃
  • 흐림울산 22.5℃
  • 흐림광주 25.5℃
  • 흐림부산 23.3℃
  • 흐림고창 24.6℃
  • 흐림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29.3℃
  • 구름많음보은 24.8℃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2.4℃
  • 흐림거제 25.2℃
기상청 제공

경북도청

경북도, 원자력 및 에너지 산업 역량있는 전문 인재 육성

경주시 감포읍에 원전현장인력양성원 개원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경상북도는 7월 9일 기관단체장 및 주민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주시 감포읍 나정리 일원에 건립한 ‘원전현장인력양성원’개원식을 갖고 운영에 들어갔다.

 

‘원전현장인력양성원’은 국내 원전정책의 환경변화 및 원전해체 산업 수요증가에 대비해 경북도와 경주시, 한수원이 힘을 합쳐 전문성을 갖춘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건립됐다.

 

44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부지 3만977㎡(연면적 1만529㎡)에 지상 4층 규모로 행정동, 실습동, 기숙동으로 구성돼 있다.

 

양성원은 일반인‧미취업자를 대상으로 특수용접, 파이프용접, 전기제어, 비파괴검사 등 4개 과정의 교육프로그램을 교육대상별로 상‧하반기 각 60명씩 진행하며 교육비는 전액 무료다.

 

또한, 교육생에게는 기숙사 제공과 함께 훈련장려금(매월40만원)을 지급하고 교재비, 재료비, 실습복 등을 지원한다. 발전소 주변지역 주민에게는 우대사항도 적용한다.

 

 

아울러, 내년에는 한수원‧협력사 등 재직자를 대상으로 원전 정비분야 역량강화를 중심으로 하는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전력산업 환경 변화에 맞춰 신재생, 원전해체 분야도 향후 추가 검토할 예정이다.

 

바다와 산이 어우러진 좋은 전망을 갖추고 있는 원전인력양성원은 교육생을 위한 운동시설과 넓은 주차공간 확보로 다양한 행사 개최가 가능해 활용도도 높다. 양성원은 교육기관으로 정착된 후에는 전국 기관단체 워크숍, 세미나 유치로 시설활용도를 극대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안정적인 교육생 확보와 우수한 수료생들의 좋은 일자리 매칭을 통해 원자력 및 에너지 산업의 역량있는 인재를 배출하는 전문기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