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2 (수)

  • 맑음동두천 25.2℃
  • 맑음강릉 21.1℃
  • 구름많음서울 25.8℃
  • 구름조금대전 23.8℃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1.0℃
  • 맑음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1.6℃
  • 맑음고창 22.8℃
  • 구름많음제주 21.7℃
  • 구름조금강화 22.9℃
  • 구름많음보은 25.0℃
  • 구름많음금산 23.5℃
  • 구름많음강진군 23.7℃
  • 맑음경주시 23.3℃
  • 구름많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김천시

김천시, 외길인생 향토 장인(匠人) 11명 선정

장인의 일상생활 영상물과 기록물로 남겨 그들의 삶 조명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김천시가 우직하게 외길인생을 걸어오면서 지역발전에 기여한 향토 장인(匠人)들의 자긍심을 고취시키기 위한 분위기 조성에 나섰다.

 

김천시는 6월 12일 시승격 70주년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김천시 향토 장인(匠人)’을 지난 11일 김천시청에서 70주년 김천시민위원회 역사분과 위원 11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정한 심사를 거쳐 선발했다고 밝혔다.

 

김천시 향토 장인 선발은 지난 3월 12일부터 한달 간 공고를 통해 13개 분야 15명의 추천서를 접수받았다. 이후 담당 공무원이 현지조사를 통해 공적조서의 내용을 확인하는 과정을 거쳤다. 또한 공적조서와 현지조사서를 토대로 위원 11명이 수공기간, 기술보유 및 입상경력, 사회기여도 등을 평가하여 최종 11인의 김천시 향토 장인이 선발했다.

 

영예의 11인의 향토 장인은 농기계공 정일수, 한복디자이너 정명숙, 서예가 이홍화, 일식주방장 정홍영, 전통춤 연구가 최동선, 각자장 이홍석, 창호장 백영목, 방짜유기장 이운형, 포도재배사 김성순, 요리연구가 박복순, 양복디자이너 정태수 등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빠르게 흘러가는 요즘 우직하고 고집스럽게 외길 인생을 살아오시고 뛰어나지는 않더라도 자기분야에 묵묵히 투철한 사명감과 직업의식으로 사회에 봉사한 분들을 찾아 격려하고자 본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이번 선정된 열한분의 노고와 삶에 존경의 박수를 보낸다.”고 했다.

 

한편 김천시는 향토장인 11명에게 인증패를 수여하고 장인의 일상생활을 영상물과 기록물로 남겨 그들의 삶을 조명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