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0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6℃
  • 흐림강릉 18.3℃
  • 흐림서울 20.4℃
  • 흐림대전 22.7℃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19.1℃
  • 흐림광주 21.2℃
  • 흐림부산 20.7℃
  • 흐림고창 21.1℃
  • 구름많음제주 21.1℃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0.1℃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2.2℃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의성군

의성군, “‘씨름 고장 의성’의 명성 되찾다!”

의성군 차승진 선수‘2019 횡성단오장사씨름대회’에서 꽃가마에 오르다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의성군청 씨름단 소속 차승진 선수(백두급, 140kg이하)가 6월 3일부터 개최됐던 ‘2019 횡성단오장사씨름대회’에서 장사에 등극하며 ‘씨름 고장 의성’의 명성을 전국에 알렸다.

 

의성군에 따르면 이는 2009년 용인장사씨름대회 이후 10년만의 정상 탈환으로, 이번 대회에서 차승환 선수는 출전선수 40명 중 준결승에 이슬기(수원시청)을 물리치고, 결승에 올라 같은 팀의 손명호 선수를 3-1로 이기며 꽃가마에 올랐다.

 

의성군 관계자는 “의성군청 씨름단은 앞서 태백급(80kg 이하) 박정우 선수가 결승전에서 정읍시청의 손희찬 선수를 3-0으로 이겨 2016년 입단 이후 생애 첫 민속대회 태백장사에 등극하는 등 씨름단 창단 이래 최초로 민속대회 4체급 중 2체급 석권이라는 놀라운 성적을 거두었다.”면서

 

“특히 의성군은 올해 ‘작은 거인 – 윤필재’선수를 영입하는 등 씨름단 지원에 투자를 아끼지 않아 ‘민속리그대회’ 출범 이후 4회의 장사 타이틀을 획득하는 쾌거를 거두며 다시 한번 ‘씨름 고장 의성’의 명예를 빛내고 있다. ”고 전했다.

 

의성군청씨름단 단장(김주수 : 의성군수)은 대회에 참가해 좋은 성적을 거둔 선수들에게“횡성단오장사 씨름대회에서 2체급을 석권하는 쾌거를 거둬 매우 자랑스럽다. 이는 초·중·고·실업팀으로 이어지는 체계적인 인력육성 결과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씨름 고장답게 의성을 더욱 빛낼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의성군청씨름단은 1991년 창단 이래 매년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으며, 의성군의 전폭적인 지지, 감독과 선수간의 신뢰와 강도 높은 훈련으로 전국민속씨름대회에서 지속적 ‘의성군과 의성마늘’를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