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2℃
  • 흐림강릉 17.3℃
  • 구름많음서울 24.4℃
  • 대전 19.8℃
  • 흐림대구 19.1℃
  • 흐림울산 18.9℃
  • 흐림광주 20.1℃
  • 흐림부산 19.5℃
  • 흐림고창 20.0℃
  • 박무제주 18.9℃
  • 구름조금강화 23.8℃
  • 흐림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19.4℃
  • 구름많음강진군 19.8℃
  • 흐림경주시 18.7℃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사회

경산리틀야구단, “제2의 이만수·이승엽·양준혁을 꿈꾸다!”

경산리틀야구단, 2019년 대구은행장기 리틀야구대회 우승!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경산 리틀야구단(단장 경산시장 최영조)이 지난 6월 1,2,6일 3일간 대구 북구 강변 1야구장에서 개최한 ‘2019 대구은행장기 대구경북 리틀야구 대회’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하며 경산시의 스포츠 위상을 더 높였다.

 

이번 대회는 대구은행과 삼성의 전설적인 선수인 헐크 이만수 선수가 후원으로 마련된 가운데, 대구·경북에 소재한 리틀야구단 20개 팀이 토너먼트 식으로 경기를 치러 최종 우승 팀을 가렸다.

 

경산 리틀야구단은 첫 게임 16강전 대구라이온즈 리틀야구단과의 대결에서 7:5 승을 거두고, 8강전과 준결승전에서 달성군 리틀야구단, 김천시 리틀야구단과 대결에서 각각 9:1, 9:0로 대승했다. 그 기운을 이어 결승전에서 대구 수성구 리틀야구단을 상대로 접전 끝에 4:2로 우승을 차지했다.

 

경산시 리틀야구단은 지역의 야구 꿈나무 육성을 위해 2010년 창단됐다. 경산시리틀 야구단은 현재 리틀 60명, 주니어 20명의 선수로 구성되어 제2의 이만수, 이승엽, 양준혁을 꿈꾸며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이번 대회 우승을 비롯해 각종 전국대회 및 대구 경북대회 우승을 차지하여 전국의 리틀야구 강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산 리틀야구단장인 최영조 경산시장은 “지역 꿈나무들이 대한민국 야구 스포츠를 이끌어갈 인재로 성장하고 있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리 어린이들이 스포츠뿐만 아니라 여러 분야에서 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애정을 갖고 시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