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7 (금)

  •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17.2℃
  • 흐림서울 20.9℃
  • 대전 19.0℃
  • 흐림대구 19.4℃
  • 울산 19.2℃
  • 흐림광주 19.4℃
  • 박무부산 19.2℃
  • 흐림고창 18.7℃
  • 흐림제주 18.9℃
  • 흐림강화 22.0℃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8.1℃
  • 흐림강진군 19.4℃
  • 흐림경주시 19.0℃
  • 흐림거제 21.5℃
기상청 제공

군위군

군위군, 옛 놀이문화 보존·발전시킨다

군위장군단오제, 1,300여년 전 통일로드 행렬 재현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군위군(군수 김영만)이 옛 놀이문화를 보존·발전시키기 위해 6월 7일(음력 5월 5일) 군위군 효령면 장군리에서 ‘제3회 군위 장군단오제’를 개최했다.

 

군위문화원 주관으로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지역주민, 예술동아리, 자원봉사단체 등 1천여명이 참여해 1,300여년전 장군단오제 행사를 재현하며 즐겼다.

 

 

행사 관계자는 “이번 장군단오제가 열린 군위군 효령면 장군리 일대에는 김유신사당이 있는 곳이다. 김유신·이무·소정방 장군이 백제 정벌을 위해 신라 5만 대군이 유진한 유적지로 기치창검을 휘날리며 행진 후 며칠간 산천을 뒤덮고 주둔했었던 곳으로 매년 단오제를 재현하고 있다.”면서

 

“이날 행사는 박승근 문화원장의 개회선언을 시작으로 통일로드 행렬인 말을 탄 삼장군, 만명부인과 하녀, 화랑도 등 400여명이 참여해 삼국통일만장과 깃발, 초롱을 들고 장군당 주변에 행렬해 장군리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는 장이 됐다.”고 전했다.

 

 

또한 김유신장군 윷놀이, 팔씨름, 널뛰기, 투호, 단오떡메치기, 창포 머리감기 등 단오놀이와 단오부채전시, 봉숭아꽃물들이기, 단오부적뜨기, 소원지 쓰기, 야생화전시 등의 다양한 체험행사도 열려 흥겨움을 더하고

 

특히 문화재보유자 윤종곤의 날뫼북춤, 한국무예검도협회의 축하 공연은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으며, 단오가요제는 주민들과 방문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와 더불어 제동서원에서 김해김씨와 연안이씨 문중 주관으로 시행된 김유신, 소정방, 이무 장군의 향사에 김영만 군위군수는 초헌관으로 참석해 삼장군의 업적을 기렸다.

 

군위장군단오제에 참석한 주민 김재수(고곡리)씨는 “역사적인 근거가 있는 단오제는 계승 발전돼야 한다.”며 “이번 행사참여로 효령면 주민으로서 자긍심이 깊어졌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