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3 (목)

  • 맑음동두천 24.2℃
  • 맑음강릉 27.9℃
  • 연무서울 23.8℃
  • 맑음대전 24.5℃
  • 맑음대구 27.1℃
  • 맑음울산 27.5℃
  • 맑음광주 24.0℃
  • 맑음부산 21.7℃
  • 맑음고창 24.9℃
  • 맑음제주 28.4℃
  • 맑음강화 23.0℃
  • 맑음보은 25.1℃
  • 맑음금산 25.0℃
  • 맑음강진군 25.8℃
  • 맑음경주시 28.1℃
  • 맑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사회

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 ‘5월 문화가 있는 날’ 행사 마련

전시 연계프로그램 ‘그린나래’를 마련하고 참가자를 모집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은 오는 29일 ‘5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전시 연계프로그램 ‘그린나래’를 마련하고 참가자를 모집한다.

 

(재)문화엑스포에 따르면 이번 달에는 솔거미술관 특별초대전 ‘경상북도 독립운동 유적지 그림전’과 연계해 작품을 감상하고 경주에서 일어났던 3·1운동에 대해 알아본다.

 

 

또 당시 경주의 3·1운동에 대해 이해하고 독립운동가 최준 선생의 생가가 있는 교촌마을 등 경주의 성지를 프리 드로잉(자유롭게 선으로 그림그리기)으로 표현해본다.

 

이 프로그램은 성인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29일 오전 10시 30분부터 90분간 솔거미술관에서 진행된다. 개강 전까지 선착순 20명을 모집하고 참가비는 무료다.

 

 

참여 신청은 경주세계문화엑스포나 솔거미술관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이메일(solgeo@cexpo.or.kr)로 접수하면 된다.

 

류희림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총장은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특별전과 연계함으로써 독립운동의 역사와 발자취를 되새기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솔거미술관은 앞으로도 다양한 전시는 물론 다채로운 교육·문화프로그램을 함께 제공해 열린 문화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상북도 독립운동 유적지 그림전’은 경북지역 작가들이 독립운동 유적지를 직접 방문해 독립운동의 혼이 배어있는 현장을 한국화, 서양화 등 다양한 형식으로 담아낸 작품 40점을 선보이고 있다. 솔거미술관 제1,2기획전시실에서 6월 16일까지 계속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