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1 (화)

  • 흐림동두천 14.3℃
  • 구름많음강릉 16.9℃
  • 맑음서울 14.6℃
  • 맑음대전 14.9℃
  • 맑음대구 14.6℃
  • 맑음울산 16.9℃
  • 맑음광주 13.3℃
  • 맑음부산 15.4℃
  • 구름조금고창 15.4℃
  • 맑음제주 17.8℃
  • 흐림강화 15.8℃
  • 흐림보은 11.7℃
  • 흐림금산 14.4℃
  • 흐림강진군 13.7℃
  • 구름많음경주시 15.1℃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경제

한국도로공사, 해외시장 진출한다

태국․인도 고속도로 인프라 구축 돕는다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가 태국도로공사(EXAT)와 도로 인프라분야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함에 따라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기틀이 마련됐다.

 

한국도로공사는 5월 20일 오전 한국도로공사 도로교통연구원에서 이강래 한국도로공사 사장, 수드티사크 와타나비니드(Sudthisak Wattanavinid) 태국도로공사 사장 등 두 기관의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태국도로공사(EXAT)와 도로 인프라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이번 협약 체결은 두 기관의 기술교류, 고속도로 관리 경험 교환, 기관간 전문가 파견 등을 통해 태국이 직면한 교통문제 해결을 지원하고, 한국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면서

 

“태국도로공사는 급격한 경제성장에 따른 교통문제 해결을 위한 ∆도로영업 정책개발 ∆교통체계간 통합정산시스템 ∆교통량 분산을 위한 다수의 터널 건설 등을 내부적으로 중점 검토하고 있어, 한국도로공사는 태국 고속도로 인프라 구축에 필요한 사업수요를 선제적으로 발굴해 해외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한국도로공사는 21일에는 이강훈 한국도로공사 부사장과 나겐드라 나쓰 신하(Nagendra Nath Sinha) 인도 고속도로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인도 고속도로청과도 기술협력협약(MOC)도 체결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인도 고속도로청은 고속도로를 관리하는 인도 최대 도로관리기관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향후 우리 국내기업들의 인도 도로 건설, 유지관리, ITS(지능형교통관리시스템) 등 관련사업 진출에 대한 활로가 개척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강래 한국도로공사 사장은 “우리의 고속도로 건설과 운영에 대한 경험이 태국 및 인도의 고속도로 인프라 사업 추진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국가 간 지속적인 관계구축을 통해 국내기업의 해외진출 확대를 돕고, 정부의 신(新)남방정책*을 뒷받침 하겠다.”고 말했다.

 

* 신(新)남방정책은 문재인 대통령이 2017년 11월 공식 천명한 정책으로, 아세안 국가들과의 협력수준을 주변 4강국(미․중․일․러) 수준으로 끌어올린다는 것이 핵심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