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4.7℃
  • 구름많음강릉 17.2℃
  • 연무서울 16.3℃
  • 박무대전 14.4℃
  • 연무대구 17.8℃
  • 박무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15.9℃
  • 구름많음부산 18.6℃
  • 구름많음고창 14.8℃
  • 구름많음제주 19.2℃
  • 구름많음강화 14.6℃
  • 구름많음보은 12.3℃
  • 구름많음금산 12.4℃
  • 구름많음강진군 13.8℃
  • 구름조금경주시 15.1℃
  • 구름조금거제 16.5℃
기상청 제공

영천시

영천시, 산업부 공모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 선정

경북도, 경산, 김천과 연계협력 사업추진 ,자동차 부품산업 고도화 지역 R&D거점센터 3년간 국비 지원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모한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에  영천시(시장 최기문)의 ‘도심형 자율주행 트램 부품/모듈 기반조성사업’이 선정됐다.

‘도심형 자율주행 트램 부품/모듈 기반조성사업’은 영천시와 경북도, 경산시, 김천시가 연계협력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기간은 2020년부터 2022년까지(3년간)이며, 총사업비 140억원에 국비가 60억원정도 지원된다.

경북차량용임베디드기술연구원과 같은 지역 R&D거점센터를 중심으로 △자율주행 부품 신뢰성 및 성능평가 시험장비 구축 △핵심 기반기술을 활용한 기업 시제품 제작 및 성능평가 지원 △도심형 트램 부품 실증지원 사업 등을 수행 예정이다.

‘도심형 자율주행 트램’은 주변 환경을 인식해 스스로 목적지까지 운행하는 전기차량으로, 차세대 대중교통 수단으로 주목받고 있다.

또한 첨단센서, 자동제어 등과 같은 차량 자율주행의 핵심 요소기술들이 적용되어, 사업 추진 시 지역의 부품제조 산업 고도화에 커다란 기술적 파급효과를 줄 것으로 예상된다.

영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지역 자동차 부품제조산업 활성화와 함께 양질의 일자리창출과 인구증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