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5 (월)

  • 맑음동두천 18.0℃
  • 맑음강릉 17.2℃
  • 맑음서울 17.3℃
  • 맑음대전 17.9℃
  • 맑음대구 19.1℃
  • 맑음울산 18.9℃
  • 맑음광주 18.3℃
  • 맑음부산 15.1℃
  • 맑음고창 16.8℃
  • 맑음제주 15.4℃
  • 맑음강화 14.7℃
  • 맑음보은 17.6℃
  • 맑음금산 18.6℃
  • 맑음강진군 18.6℃
  • 맑음경주시 19.4℃
  • 맑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울진군

울진군합창단, 울진 문화홍보대사 역할 '톡톡'

제5회 독립군가 부르기 합창경연대회 장려상 수상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울진군립합창단(단장 윤석규)이 지난 13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개최된‘제5회 경상북도 독립군가 부르기 합창경연대회’에 첫 출전해 장려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번 대회는 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관의 주최로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주년을 기념해 도민들에게 독립군가를 알리고 함께 불러보며 나라사랑의 마음을 확산시켜 나가고자 실시됐다.

 

울진군립합창단은 임성민 지휘자의 지휘와 조하나의 반주로 32명의 합창단원이 지정곡인 ‘압록강 행진곡’과 자유곡인 ‘아리랑’을 열창했다.

 

 

울진군합창단은 2013년 창립하여 매년 정기연주회를 갖는 등 바쁜 일상 속에서도 꾸준한 연습을 통해 각종 행사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박금용 관광문화과장은, “대내외적으로 뛰어난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군립합창단이 열과 성을 다해 준비한 결과”라며 “이번 수상으로 울진의 문화홍보대사로서 역할을 톡톡히 해주었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