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5 (월)

  • 맑음동두천 8.0℃
  • 맑음강릉 12.7℃
  • 맑음서울 10.1℃
  • 맑음대전 9.1℃
  • 맑음대구 11.5℃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8.7℃
  • 맑음부산 12.0℃
  • 맑음고창 10.0℃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11.2℃
  • 맑음보은 8.6℃
  • 맑음금산 7.3℃
  • 맑음강진군 11.1℃
  • 맑음경주시 12.0℃
  • 맑음거제 12.3℃
기상청 제공

영주시

"지금 쓰레기 무단 투기 찰영되고 있습니다"

영주시, ‘말하는 이동식 CCTV’ 도입…‘쓰레기 불법투기 예방’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영주시(시장 장욱현)가 쓰레기 상습불법투기를 방지하고자 말하는 이동식 CCTV 3대를 설치해 운영한다.

 

말하는 이동식 CCTV는 무단투기자가 센서에 감지되면 자동으로 경고방송을 해 계도하고, 동시에 무단투기 증거확보를 위해 200만 화소 카메라 2대로 영상을 촬영하는 IoT 기반의 최신형 시스템이다.

 

시는 이동식 CCTV 운영을 위해 지난 3월에 상습불법투기 지역 조사를 마쳤으며, 조사지역을 대상으로 일정기간 동안 단속을 실시한 후 다른 지역으로 CCTV를 이동 배치해 운영할 계획이다.

 

쾌적한 생활환경과 올바른 쓰레기 배출문화 조성을 위해 지난 3월부터 불법투기 쓰레기 수거를 지연하고 단속을 진행해왔지만 증거물 확보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 이동식 CCTV 도입으로 증거물 확보뿐만 아니라 불법투기 예방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주시 관계자는 “이동식 CCTV 운영 효과를 모니터링하고 상습투기지역을 지속적으로 조사해 쓰레기 불법투기로 인한 생활환경 오염과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시는 올바른 쓰레기 배출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계도활동과 더불어 단속반 운영, 경고판 제작, 홍보물 배포 등 다양한 방법을 시도할 계획이며, ‘생활쓰레기 배출문화 개선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시민들과 함께 ‘깨끗하고 아름다운 영주시’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