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7 (수)

  • 흐림동두천 11.5℃
  • 맑음강릉 16.4℃
  • 연무서울 12.8℃
  • 연무대전 14.5℃
  • 구름많음대구 15.4℃
  • 구름많음울산 18.4℃
  • 연무광주 14.5℃
  • 구름조금부산 16.0℃
  • 맑음고창 15.2℃
  • 구름조금제주 18.6℃
  • 구름많음강화 11.7℃
  • 구름많음보은 13.4℃
  • 구름많음금산 16.0℃
  • 맑음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8.1℃
  • 맑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경제

한수원, 미국 원자력 내진연구소인 CNEFS 회원사로 가입

미국·유럽 전문기관과 내진분야 기술협력 추진

 

(데일리대구경북뉴스=김형만 기자)=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은 지난 26일(현지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 주립대에서 원자력 내진연구소인 CNEFS(CNEFS : Center for Nuclear Energy Facilities and Structures)의 회원사로 가입하는 멤버십(Membership)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멤버십 체결을 통해 한수원과 미국 CNEFS는 앞으로 원전 구조물 및 기기에 대한 내진성능 개선, 내진검증, 연구개발, 기술교육 등에 협력키로 했다.

 

CNEFS는 미국, 캐나다의 원자력 규제기관 및 운영사가 회원사로 가입되어 있으며, 원전의 내진검증, 지진 위험도평가 분야에서 국제적으로 권위 있는 연구기관이다.

 

한수원은 내진분야 국제협력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지난해 12월 일본 구조계획연구소와 MOU를 체결한 바 있고, 올 6월에는 IAEA, 프랑스의 EDF사와 내진분야 협력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한수원은 유수의 해외전문기관과의 기술협력을 통해 원전의 지진안전성 향상을 위한 기술지원, 정보교류, 전문가 교육, 일자리 창출 등의 교류기반을 마련하고 원전 내진성능 보강 및 검증 분야의 역량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한상욱 한수원 기술전략본부장은 “국제 기술협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수준의 기술력을 확보하고 대형지진에 대비한 최적의 보강방안을 수립해 안전한 원자력 발전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