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4 (목)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5.2℃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2.5℃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5.4℃
  • 맑음광주 3.3℃
  • 구름조금부산 5.9℃
  • 맑음고창 2.8℃
  • 흐림제주 9.3℃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2℃
  • 구름조금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문경시

문경시, 육아부담 공동육아나눔터에서 해소

맞벌이 가정 위한 공동육아나눔터 개소 운영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문경시가 저출산으로 인한 인구감소를 해소하고 아이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3월 13일 오후 3시 드림스타트 1층 문경시공동육아나눔터를 개소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문경시에 따르면 이번 개소한 공동육아나눔터는 신한금융그룹에서 실시하는 ‘공동육아나눔터 맞벌이가구 자녀돌봄’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추진하는 사업으로, 문경시 드림스타트 1층 상담실을 리모델링하여 만들었다.

 

공동육아나눔터는 문경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운영하며, 맞벌이 가정 예비 초등 ~ 3학년 자녀 17명을 대상으로 평일 오전 11시부터 저녁 8시까지 방과 후, 방학 중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아이를 키우는 맞벌이 부모라면 소득 수준과 관계없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현재 e독서친구, 니하오 중국어, 알록달록 펩아트 등 요일별 특별프로그램을 상시 운영하고 있다.

 

초등학교 1학년 자녀를 둔 맞벌이 주부 정 모 씨(36세)는 “아이가 요번에 초등학교 입학하면서 마땅히 맡길 곳이 없어 고민했었는데, 공동육아나눔터 초등돌봄교실을 통해 큰 걱정을 해결한 것 같아 너무 좋다.”는 소감을 전했다.

 

문경시 관계자는 “저출산 극복과 육아부담을 해소하기 위한 지역 내 공동육아 문화 확산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으며,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문경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