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2.7℃
  • 흐림강릉 11.4℃
  • 서울 11.7℃
  • 대전 14.8℃
  • 대구 15.5℃
  • 울산 18.1℃
  • 광주 16.9℃
  • 부산 18.2℃
  • 흐림고창 17.6℃
  • 제주 19.2℃
  • 흐림강화 12.9℃
  • 흐림보은 15.3℃
  • 흐림금산 15.4℃
  • 흐림강진군 17.9℃
  • 흐림경주시 15.2℃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포항시

이강덕 포항시장, 지역발전 위한 현안사업 문대통령에 건의

철강산업 경쟁력 강화와 영일만대교 건설, 영일만항 활성화 등 요청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포항시는 8일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과 정부 관계자에게 이강덕 포항시장이 철강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생태계 육성과 포항~영덕 고속도로의 영일만횡단구간(영일만대교)의 건설을 건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이강덕 시장은 "국내 철강산업이 글로벌 경쟁력 약화 등 어려움에 직면하고 있는 가운데 중소철강기업이 재도약할 수 있도록 대통령의 지역공약인 미래 산업 대응을 위한 철강혁신 생태계 육성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 통과 등 조속한 추진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 사업이 추진될 경우 7,800여개의 일자리 창출과 함께 10,356억 원 규모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거두며 322개의 철강관련 기업이 혜택을 받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어 이강덕 시장은 이와 함께 “정부의 신북방정책의 환동해 경제벨트 구축을 위한 포항~영덕 간 고속도로 단절구간(영일만 횡단) 건설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총사업비 변경 승인 및 예산의 조기 투입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이어 "지역균형발전 차원에서 논의돼야 할 사업인데 번번이 경제성 논리에 막혀 제대로 추진되지 않았다."고 설명하고 “이 사업을 예비타당성 조사 절차 없이 국가정책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검토해줄 것”을 요청했다.

 

영일만 횡단구간(영일만대교) 건설 사업의 경우, 영일만항과 고속도로의 접근성이 용이해져서 영일만항을 북방물류거점항만으로 육성이 수월해지고, 안정적인 물동량 확보가 가능해지는 한편, 산업입지 개선 및 물류비용 절감, 관광자원 확보 등으로 지역경제는 물론 나아가 북방경제협력의 활성화를 견인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시장은 이밖에도 영일만항을 러시아와 중국, 일본 등 환동해국가를 연결하고, 북방물류 거점항만으로 육성될 수 있도록 지원을 건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