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2.4℃
  • 흐림강릉 11.3℃
  • 서울 11.5℃
  • 대전 14.6℃
  • 흐림대구 15.3℃
  • 울산 16.3℃
  • 흐림광주 17.1℃
  • 부산 17.6℃
  • 흐림고창 16.7℃
  • 제주 20.2℃
  • 흐림강화 11.9℃
  • 흐림보은 14.8℃
  • 흐림금산 14.2℃
  • 흐림강진군 16.4℃
  • 흐림경주시 15.3℃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성주군

성주군, 농약잔류물질 허용 관리제 시행에 따른 방안 모색

농약 PLS 시행대비 민관합동 T/F팀 구성원 회의 개최

 

(데일리대구경북뉴스=신명곤 기자)성주군(군수 이병환)이 내년 1월 1일부터 전면 시행되는 농약잔류물질 허용 관리제도(PLS)에 대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방안 모색을 위한 정보교류 소통에 나섰다.

 

이에 성주군은 지난 7일 오후 농업인회관 2층 회의실에서 PLS(농약 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대비 T/F팀 구성원 회의를 개최했다.

 

농약잔류물질 허용 관리제도(PLS) 전면 시행에 따른 팀별 대응전략 모색을 위해 마련된 이날 회의에는 성주부군수, 농관원 성주사무소, 성주참외과채류연구소, 성주군청 농정과, 읍·면산업담당, 농업기술센터, 농협중앙회 성주군지부, 성주군 각 지역농협, 작물보호제유통협회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PLS시행대비 T/F팀 구성원 역할분담, 각 팀별 T/F팀 운영계획, PLS대응 구체적 방법모색, 건의사항 순으로 진행됐다.

 

이만 성주부군수는 “PLS는 성주군 농업의 미래를 좌우하는 중요한 문제이다. 초기부터 강력한 행정 조치를 통해 피해를 미연에 방지하여 농가피해를 최소화해야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