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0.6℃
  • 흐림강릉 11.2℃
  • 서울 10.6℃
  • 대전 13.2℃
  • 대구 13.7℃
  • 울산 14.0℃
  • 광주 14.2℃
  • 부산 15.8℃
  • 흐림고창 15.0℃
  • 제주 17.4℃
  • 흐림강화 10.8℃
  • 흐림보은 13.2℃
  • 흐림금산 11.0℃
  • 흐림강진군 14.8℃
  • 흐림경주시 13.6℃
  • 구름많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사회

국립백두대간수목원, “환경보호 위해 일회용품 사용 줄여요!”

플라스틱 및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홍보 앞장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인 국립백두대간수목원(원장 김용하)이 최근 환경오염으로 인한 기후변화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됨에 따라 플라스틱 및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한 홍보에 나섰다.

 

이에 국립백두대간수목원 방문자센터 2층에 위치한 카페테리아(카페프레시, CJ프레시웨이 운영)는 개인 텀블러 할인제도를 운영 중이다. 또한 매장 내 이용 고객에게 일회용 컵의 사용을 제한하고, 플라스틱 빨대는 종이 빨대로, 비닐봉투는 종이봉투로 교체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관계자는 “수목원은 환경부가 지난 8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 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라 수목원 내에서 사용되고 있는 모든 제품을 친환경 제품으로 바꿔 환경 보호를 실천할 계획”이라며

 

“현재 가을 단풍, 트레킹을 즐기기 위해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 주말 평균 2,000여명이 방문하고 있지만 기존의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이 많이 줄어드는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고 전했다.

 

용하 국립백두대간수목원장은 “수목원은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앞으로도 친환경제품 사용을 더 확대하고, 일회용품 사용을 최소화해 환경 보호에 앞장 서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