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4 (일)

  • 맑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9.5℃
  • 연무서울 14.8℃
  • 연무대전 13.4℃
  • 연무대구 12.9℃
  • 맑음울산 17.9℃
  • 연무광주 13.4℃
  • 맑음부산 20.5℃
  • 맑음고창 14.5℃
  • 맑음제주 19.2℃
  • 맑음강화 14.9℃
  • 맑음보은 13.2℃
  • 맑음금산 11.2℃
  • 맑음강진군 17.0℃
  • 맑음경주시 17.1℃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경주시

경주시, 동아시아와 상생발전 및 교류협력 방안 모색

제9회 동아시아지방정부회합에서 경주 홍보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경주시(시장 주낙영)는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3일간 일본 나라현에서 열린 ‘제9회 동아시아지방정부회합’에 참가해 동아시아 지방정부 대표들과 상생발전과 교류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동아시아지방정부회합은 동아시아지역이 안고 있는 현안 문제에 대한 논의와 상호 이해를 통한 협력강화를 목적으로 2009년에 설립된 국제회의이다.

 

7개국 71개 지방정부가 회원으로 등록되어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경주시를 비롯해 경상북도, 경기도, 충청남도, 전라남도, 공주시, 서산시, 부여군 8개 자치단체가 등록되어 있다.

 

 

일본 나라현 주최로 ‘농림어업의 진흥’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회의에서 주낙영 경주시장은 2일 메인 세션에서 특징적 사례 소개로 ‘경주시 농·축·수산물의 소비현황과 판로확대 방안’에 대해서 발표했다.

 

이날 동아시아지방정부 관계자들은 경주가 역사문화도시로만 알려진 줄 알았는데 전국 3위, 경북 1위의 농업도시이자 한우 사육두수 또한 전국에서 손꼽히는 도시인데 대해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며, 향후 경주시와의 농·축·수산 분야 교류 협력 확대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

 

또한 주 시장은 행사장 내 지방정부 소개 코너를 통해 경주의 사계와 세계문화유산을 비롯한 글로벌 역사문화관광도시의 인프라를 적극 알리는 한편 신라문화제와 벚꽃마라톤대회에 동아시아정부의 참가를 요청하는 등 활발한 홍보활동을 펼쳤다.

 

 

앞서 중국 쑤저우에서 열린 ‘제3차 세계유산도시기구 아태지역 총회’의 1박2일간 짧은 중국 일정을 마무리하고 1일 늦게서야 일본에 도착한 주낙영 경주시장은 2일 아라이 쇼고(荒井 正吾) 나라현지사와 특별 면담을 갖고 상호 우호교류 관계를 돈독히 했다.

 

이에 대해 일본 나라현 관계자에 의하면, 지방정부 대상으로 진행되는 면담은 회합 첫날인 1일 진행됐지만, 주낙영 시장의 바쁜 일정을 감안해 2일 면담 자리를 특별히 주선했다고 전했다.

 

또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방문에서 오랜 자매도시인 일본 나라시(奈良市)의 특별명예시민이 됐다.

 

특별명예시민증 수여는 이날 나라시장이 주최한 환영 만찬에서 경주와의 교류에 혁혁한 공이 있는 오가와 야스노리 전 나라시장을 비롯한 두 도시의 민간교류 및 경제계 인사들이 자리를 함께한 가운데 이뤄졌다.

 

 

이 자리에서 주낙영 경주시장은 “취임한지 오래되지 않았음에도 특별명예시민증을 수여해준데 대해 오랫동안 쌓아온 두 도시의 두터운 형제의 우의를 다시 확인할 수 있었다.”며 “두 나라를 대표하는 고도로서 역사, 문화, 관광, 스포츠뿐만 아니라 두 도시의 경제를 이끄는 상공인들의 상호이해와 우의가 더욱 증진되어 경제분야에서도 활발한 교류협력이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