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5℃
  • 구름조금강릉 15.2℃
  • 구름많음서울 13.8℃
  • 구름많음대전 13.8℃
  • 구름조금대구 15.3℃
  • 구름많음울산 15.9℃
  • 구름조금광주 14.8℃
  • 구름조금부산 16.4℃
  • 맑음고창 14.9℃
  • 구름조금제주 17.2℃
  • 구름조금강화 13.6℃
  • 구름많음보은 14.1℃
  • 구름많음금산 14.4℃
  • 구름조금강진군 16.4℃
  • 구름조금경주시 16.1℃
  • 구름많음거제 17.9℃
기상청 제공

정치

고령군의회, 강정․고령보 차량통행 금호대교 건설사업 예정지 현장 방문

고령군민 숙원과제인 강정․고령보 차량통행 사업 추진 박차

 

(데일리대구경북뉴스=신명곤 기자)고령군의회(의장 김선욱)은 안전점검 강화를 위해 지난 10일 오후 금호강을 가로지르는 금호대교 건설사업 예정 현장을 군의회 의원 및 강정․고령보 차량통행추진위원회 관계자들과 함께 방문했다고 밝혔다.

 

군의회에 따르면 금호대교 건설사업은 고령군민의 숙원과제인 강정․고령보 차량통행 사업으로 9월 14일 고령군과 달성군에 최단거리, 최소예산인 금호대교 교량 건설과 관련된 내용의 ‘강정․고령보 차량통행 조정안’을 국민권익위원회에 전달했다. 이번 개통구간은 다산면-강정․고령보-달성군, 디아크-금호대교-성서공단 북로를 약 1.8km 연결하는 사업으로 총 200억원 정도의 사업비가 소요될 예정이다.

 

강정․고령보의 개통을 위해 군의회는 2013년 제208회 정례회에서 이달호 의원의 ‘강정․고령보 차량 통행 촉구를 위한 5분 발언’을 시작으로, 제239회 임시회에서 ‘강정․고령보 차량통행 촉구를 위한 결의문’을 발의했다.

 

또한 올 4월에는 달성군의회를 방문, 달성군의장에게 “강정․고령보는 1등급 교량으로 건설되어 차량 통행이 충분히 가능하다. 전국 18개 보 가운데 왕복 2차로 차량 통행이 가능한 교량을 갖춘 5개 보 중 유일하게 강정․고령보 만이 공도교라는 이유로 차량 통행이 되지 않고 있다.”는 문제를 제기하는 등 강정․고령보 차량통행의 당위성에 대해 강력히 주장하며 계속해서 ‘강정․고령보 차량개통 촉구 집회’에 참석하는 등 지속적인 노력을 전개해 왔다.

 

김선욱 의장은 “고령군의회와 고령군이 강정․고령보의 원만한 차량통행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온 성과가 서서히 가시화 되어가고 있다. 강정․고령보 차량통행 시 발생하는 여러 가지 장점으로는 연간 300억원의 소요경비 절감 및 경제유발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추산된다.

 

2018년도 하반기 개원 예정인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으로의 응급환자 이송시간을 30분에서 5분으로 단축시키는 생명의 다리로 인식될 것이다. 또한 강정․고령보의 우륵교 개통으로 달성군과 고령군 양 지자체가 동반 상생 발전하는 성장축의 교량으로 하루빨리 탈바꿈 되길 간절히 염원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