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5 (금)

  • 흐림동두천 16.4℃
  • 흐림강릉 17.0℃
  • 서울 15.8℃
  • 대전 17.6℃
  • 대구 18.1℃
  • 울산 19.1℃
  • 광주 17.2℃
  • 부산 19.2℃
  • 흐림고창 16.2℃
  • 제주 21.6℃
  • 흐림강화 17.2℃
  • 흐림보은 17.6℃
  • 흐림금산 16.8℃
  • 흐림강진군 18.6℃
  • 흐림경주시 18.3℃
  • 흐림거제 19.4℃
기상청 제공

성주군

성주군, 재난예방 현안사업 추진 박차

2018년도 특별교부세 29억원 확보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성주군(군수 이병환)이 행정안전부로부터 특별교부세 29억 원을 확보함에 따라 지역민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재난예방을 위한 현안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성주군은 5일 행정안전부로부터 지역현안사업 및 재난안전을 위한 사업비로 특별교부세 29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사업별로 살펴보면, 선남면 문방공단 연결도로 확장 5억원, 선남면 대방세천 소규모위험시설 정비 4억원, 용암면 덕평세천 소규모 위험시설 정비 3억원 외 3건에 총 29억원이 다.

 

이병환 군수는 이에 대해 “민선7기 출범부터 열악한 군 재정을 해결하기 위해 기획재정부 등 중앙부처와 경상북도를 수시로 방문해 지역현안사업 및 재난안전관리사업에 대해 적극적으로 설명하는 등 발 빠른 행보를 이어온 결과물”이라며

 

“특히 문방공단 연결도로는 도로의 노폭이 협소하고 공단진입 차량과 마을주민의 통행이 빈번해 교통사고 위험에 상시 노출되어 있는 지역이다. 지역현안사업 2개소 및 소규모 위험시설 정비 3개소도 2016년 지정·고시 됐다. 하지만 열악한 지방재정으로 사업시행이 어려웠다.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를 통해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것으로 보여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민선7기 시작과 함께 100일 동안 바쁘게 달려왔다.”며 “앞으로도 낮은 자세, 열린 마음으로 5만 군민과 함께 행복 성주 만들기를 위해 예산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