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6 (수)

  • -동두천 21.1℃
  • -강릉 24.4℃
  • 서울 22.0℃
  • 흐림대전 26.5℃
  • 흐림대구 25.7℃
  • 흐림울산 24.4℃
  • 흐림광주 25.6℃
  • 흐림부산 21.3℃
  • -고창 25.0℃
  • 맑음제주 27.1℃
  • -강화 18.4℃
  • -보은 25.8℃
  • -금산 25.9℃
  • -강진군 23.6℃
  • -경주시 24.7℃
  • -거제 21.9℃
기상청 제공

군위군

군위군, 농가경영 안정적 지원‘농업인 월급제’시행

오는 18일, 27농가 대해 최초 19,206,000원의 월급 지급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군위군은 16일 군위군과 팔공농협이 지난 3월 15일 ‘농업인 월급제’ 업무협약을 체결함에 따라 오는 18일, 27농가에 대해 최초로 19,206,000원의 월급을 지급하게 됐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이는 계절출하 농산물은 농업소득이 특정 수확기에 편중되어 있고 영농자금과 생활비 등의 자금을 대출에 의존하는 경우, 가계부채의 원인이 되고 있는 것에 착안해 군은 올해 처음으로 ‘농업인 월급제’를 도입하게 됐다.”면서


아울러 “올 시범사업으로 실시되는 ‘농업인 월급제’ 사업 내용으로는 농협과 벼 자체출하 약정을 체결한 농가를 대상으로 출하 예정금액의 70% 정도를 5월부터 10월까지 6개월간 나눠 지급한다. 군위군에서는 선지급 이자, 취급 수수료 등 재정지원을, 팔공농협에서는 출하약정 체결과 월급지급의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고 전했다.


이에 군위군은 올해 22백만원의 예산으로 ‘농업인 월급제’를 시범사업으로 추진해 우선 ‘벼 자체 매입을 실시하는 농협’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농업인들의 만족도가 높을 경우 대상 품목과 취급기관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농업인 월급제’는 농업인에게 정기적인 수입을 보장함으로써 계획적인 소비·지출을 가능하게 할뿐 아니라 농업인의 복지향상과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사업으로 도입됐다.  처음 시행하는 사업에 대한 농업인의 관망심리, 수확기 일시금으로 수령하던 관행, 적극성 부족 등으로 전 농가에 폭넓은 지원을 하지 못했으나, 시범사업 진행을 통한 제도개선, 농업인에 대한 홍보강화, 계통출하 하지 않은 품목의 지원방안 등을 보완해 많은 농업인들에게 혜택이 돌아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