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5 (화)

  • -동두천 28.9℃
  • -강릉 31.8℃
  • 흐림서울 28.8℃
  • 구름많음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26.2℃
  • 흐림광주 29.7℃
  • 맑음부산 21.7℃
  • -고창 28.4℃
  • 구름많음제주 23.5℃
  • -강화 26.5℃
  • -보은 29.0℃
  • -금산 29.5℃
  • -강진군 25.3℃
  • -경주시 32.0℃
  • -거제 23.8℃
기상청 제공

사회

원안위, 대진침대 관련 2차 조사 결과 발표

메트리스 7종이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것으로 드러나 수거명령의 행정조치를 실시


(데일리대구경북뉴스=양승미 기자)=원자력안전위원회는 15일 폐암 유발물질인 ‘라돈’이 다량 검출된 것으로 알려진 대진침대 메트리스 제품에 대해 재조사에서 메트리스 7종이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것으로 드러나 수거명령의 행정조치를 실시한다고 밝혓다.


원안위는 현재까지 조사결과에서 침대로 인한 피폭선량이 기준치 초과(1 mSv)로 확인된 제품은 그린헬스2, 네오그린헬스, 뉴웨스턴슬리퍼, 모젤, 벨라루체, 웨스턴슬리퍼, 네오그린슬리퍼 등 7개 모델이라고 밝혔다.


원안위는 아무것도 깔리지 않은 매트리스 위 2cm에서의 라돈 및 토론 농도로 10시간동안 호흡한 것을 가정한 것이며, 시트와 침대 패드를 까는 경우 피폭양이 줄어드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한편 원안위는 피폭선량 및 인체 영향과 관련한 자세한 의료상담은 한국원자력의학원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서울 공릉동 위치)로 문의하면 정확하고, 전문적인 의료상담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