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5 (화)

  • -동두천 25.0℃
  • -강릉 27.3℃
  • 연무서울 24.8℃
  • 구름많음대전 24.8℃
  • 연무대구 26.3℃
  • 맑음울산 27.7℃
  • 구름조금광주 27.6℃
  • 구름조금부산 24.2℃
  • -고창 26.9℃
  • 박무제주 23.1℃
  • -강화 24.1℃
  • -보은 25.6℃
  • -금산 25.3℃
  • -강진군 24.9℃
  • -경주시 28.0℃
  • -거제 26.4℃
기상청 제공

교육

홍덕률 예비후보, 교육현장에서 정작 선생님이 소외되는 ‘교사 패싱’ 없애

교권보호 전담팀 운영으로 ‘선생님이 존경받는 대구’ 실현


(데일리대구경북뉴스=황지현 기자)홍덕률 대구시교육감 예비후보는 15일 ‘스승의홍덕률 예비후보, 교육현장에서 정작 선생님이 소외되는 ‘교사 패싱’ 없앤다. 날’을 맞아 보도자료를 통해 “선생님이 존경받는 대구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홍 후보는 이날 “교사들의 노고에 감사하다. 묵묵히 일선 교육현장을 받치고 있는 선생님들의 노고에 경의를 표한다.”면서 “교사 스스로 ‘스승의 날’을 폐지해줄 것을 청와대에 청원할 정도로 교사들의 사기가 떨어진 현실이 안타깝다.”면서 


“‘선생님이 존경받는 대구’를 위해 교권보호 전담팀을 운영, 교권 침해 상황 발생 시 전문가로 구성된 전담팀이 모든 대응을 진행해 선생님을 지키고 이에 따른 학교와 교사의 업무 부담 등도 덜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와 함께 전시행정, 교육청 평가를 위한 업무를 줄임으로써 교사의 행정업무를 50% 수준으로 경감하고, 획일적인 대규모 교사연수를 ‘교사 주도형 소규모 연수’로 전환하는 등 연수 방식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학교 내 전문학습공동체 등의 운영을 위한 시간과 공간을 확보하는 등 교사의 전문성을 키우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고, 교원평가 및 교원 성과급제와 관련, 경쟁적 평가시스템을 협력적 평가시스템으로 전환하는 등 개선하겠다.”면서


“각종 정책 등을 일선 선생님들과 논의, 교육현장에 정작 선생님이 소외되는 ‘교사 패싱’이 없도록 하고 선생님들을 꼭 지켜드릴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