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 (금)

  • -동두천 -16.1℃
  • -강릉 -10.6℃
  • 맑음서울 -14.1℃
  • 대전 -11.9℃
  • 맑음대구 -9.4℃
  • 맑음울산 -8.5℃
  • 구름많음광주 -8.7℃
  • 맑음부산 -7.7℃
  • -고창 -9.3℃
  • 제주 -1.8℃
  • -강화 -14.5℃
  • -보은 -12.8℃
  • -금산 -16.4℃
  • -강진군 -10.3℃
  • -경주시 -9.7℃
  • -거제 -6.5℃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상주경찰서,아파트 여성변사체 타살 추정


상주경찰서는 10월 3일 오전 11시 7분경 상주시 ○○아파트에서 사망한 상태로 발견된 A씨(여, 34세)에 대해 타살 가능성이 높은것으로 확인됐다고 7일 밝혔다.
 

지난 10월 6일 대구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서 부검을 실시한 결과, ‘예리한 흉기에 의한 경부 자창’이 직접 사인으로 추정된다는 예비 부검결과를 통보받았다.
 

경찰은 변사체가 발견된 당일부터 타살 가능성에 대비해 피해자 주거지 CCTV 분석과 피해자 행적 확인 등 다각도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평소 피해자와 알고 지내던 B씨(28세)가 피해자의 주거지에 출입한 사실을 확인하고 범죄와의 관련성에 대해 수사중에 있다고 경찰은 전했다.
 

한편, A씨는 10월 3일경 변사자의 모친이 지난달 29일부터 딸과 연락이 되지 않는다며 경찰에 신고를 함에 따라 주거지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변사체로 발견됐다.